목동마라톤클럽
 
 
 

6월 23일 (화) 신정교 아침 훈련
강태원 2020-06-23 10:18:00 
훈련 마치고 돌아오면서 깨달은 것은 훈지담당을 지정 안했다는 거...

56년 만에 처음 오는 더위랍니다. 어제 낮 기온 ㅠ
아침이 후끈 합니다.
다행히도 돌아올때는 바람이 살랑 불어서 뛸만 하네요.

스트레칭 마치고 목동교까지 다같이 조깅으로
이후 부터는 그룹을 분리해 매 1키로 마다 5초씩 댕깁니다.

가양대교에서 턴 후 신정교에 4'20"으로 도착했네요.

더운 날씨에 수고들 하셨습니다.

회장님, 최미라님이 시원한 음료수 준비해주셨네요. 감사~

6'27" 6'05" 5'35" 5'17" 5'09"
5'01" 4'58" 4'55" 4'45" 4'44"
4'36" 4'38" 4'28" 4'10"

* 함께 하신 분들
강태원, 김영신님, 김제돈님, 노희승님, 박노성님,
박주영님, 손대현님, 송은애님, 윤경식님, 이의신님,
이희향님, 정동신님, 정욱님, 정진영님, 최미라님,
조회 : 139
댓글 6
목록보기
이전글 6.23(화) 파공 - 누구도 기억하지 않는 역에서 [7]
다음글 6월 21일 지양산 훈지 [6]